quick_menu_tit

진료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00 ~ 22:00
  • 토요일 09:00 ~ 22:00
  • 일요일 09:00 ~ 22:00
  • 공휴일 09:00 ~ 22:00
  • 점심시간 12:30 ~ 13:30
  • 저녁시간 18:30 ~ 19:30

본원은 365일 야간진료를 실시 하고 있습니다.

전화상담문의

  • 진료정보
  • 내과진료

내과진료

 고혈압이란? 고혈압의 치료
 고혈압 증상과 합병증 당뇨
 당뇨병 고지혈증
 고지혈증
고지혈증
 
고지혈증은 고혈압,흡연,당뇨병 등과 함께 뇌졸중, 관상동맥질환 및 말초혈관질환 등 대혈관질환 발생의 주요 위험인자입니다.

우리나라에서도 대혈관질환의 발생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양상을 보이며 그에 따른 높은 사망률을 감안하면, 고지혈증의 발생 기전, 조기 진단 및 효율적인 치료 방법과 예방에 대한 이해는 매우 중요한 분야가 되고있습니다.


고지혈증이란?
혈액속에 지방성분이 많이 있는 상태
일반적으로 혈액속 총 콜레스테롤 양이 240mg/㎗을 넘는 경우
또는 중성지방이 200mg/㎗ 이상일인 경우

고지혈증자체의 증상은 없으나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의 증가로 인해 동맥경화,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등을 유발 될 수 있기 때문에 조절이 필요합니다.


고지혈증의 원인
음식물 : 콜레스테롤, 포화지방, 고량의 칼로리가 포함된 음식의 다량 섭취
유전적 요인 : 부모로부터 물려받은 유전자
나이와 성별 : 일반적으로 나이가 많을수록 증가하고 호르몬의 영향으로 폐경
후에는 남자들보다 콜레스테롤치가 더 높다.
남자 : 20-50세 까지는 증가, 그 이후부터는 약간 감소.
여자 : 20세부터 증가하기 시작하지만 남자보다는 낮은 수치로 폐경 전까지 유지.
임신과, 피임약은 혈중 콜레스테롤치를 증가시킴.
비만 : 비만인 사람은 콜레스테롤치가 더 높음.
운동부족 : 운동부족은 결과적으로 비만을 초래하여 콜레스테롤의 양을 증가시킴.
흡연 : 흡연은 총 콜레스테롤을 증가 시킴.
스트레스 : 정확한 기전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스트레스, 긴장 등이 혈중으로 축적되어
있는 지방을 분비하도록 만들어 혈중 콜레스테롤을 증가시킴

치료 원칙
고지혈증의 치료는 환자의 식생활 습관이나 고지혈증의 가족력, 동맥경화증 유무, 나이,
다른 동반질환(위험요인) 등을 고려하여 시행하게 됩니다.
혈액 중 콜레스테롤을 적어도 240mg/㎗ 이하로 떨어뜨리며, 가능한 한 200mg/㎗ 이하를
유지하는 것이 목표이므로 목표치에 도달하면 첫해에는 4회, 그 후는 1년에 1회 정도
혈중 콜레스테롤의 추적검사를 실시합니다.
치료목적은 결국 동맥경화를 예방하여 관상동맥질환을 예방하는데 있습니다.
식이요법, 운동, 체중조절 또는 혈중지질을 올릴 수 있는 다른 동반 요인들의 교정을
먼저 시행합니다.
일반적으로 약물 요법은 3개월 정도의 식이요법 후에도 고지혈증이 계속될 때 시행하게
됩니다.